국가 부도의 날(Default, 2018), 실화 모티브, IMF 경제위기, 김혜수, 이슈 적극 추천 영화 리뷰


이 영화는 1997년에 한국에서 발생한 외환위기를 모티브로 한 실화 영화이다. 

1997년 당시 대한민국 사회분위기는 예전처럼의 성장이 지속된다면 가까운 미래에 선진국 진입이 거론 될만큼 청사진이었다. 그런데, 1997년11월21일, 대한민국 정부는 국가 외환위기를 말하며 국제통화기금(IMF)에 구제금융을 신청한다고 발표한다.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라고도 한다. 그 시절을 직접적, 간접적으로 겪은 세대에겐 특별한 영화이기도 하다. 또한 영화를 보면서 마치 1997년으로 소환된듯 출연진의 연기와 연출이 일품이다.  대한민국의 탑 여배우 '김혜수'가 주연을 맡았다.


대한민국의 청년들이 꼭 보았으면 하는 작품이다. 아직 안본 분들은 영화관으로 달려가시길 적극 추천 드린다. 

IMF(International Monetary Fund): '국제통화기금'으로 세계 무역 안정을 목적으로 설립된 국제금융기구이다. 설립배경에 미국의 영향력이 큰 기구이다. 

OECD(Organization for Economic Cooperation and Development): 경제 개발 협력 기구


<외환위기 당시 대한민국과 국제정세>

대한민국의 외환 부채 1500억달러이상 / 외화 보유액 40억달러 미만.

미국 금리인상의 영향으로 달러환율변동폭이 큰 시기.-대한민국 97년1월 달러환율 861.3원, 12월 달러환율 1962.0원 

동남아 국가에 투자된 외화, 달러화의 회수로 동남아 국가, 특히 태국에 외환위기 발생.


대한민국의 외환위기는 환차익을 노린 국제투기자본의 한국시장 개입을 넘어선 치밀하게 계산된 어떤 의도적인 공격에 의해 만들어진 것이다라고 이해되지만, 국내 언론에선 그 원인에 대하여 국내경제와 기업의  체질, 금융구조 외에 별다른 공식적인 보도는 없었다. 

그리고, 나중에 흘러나온 얘기로 대한민국과 관련된 국제정세로 미국과 선진국에서 북한의 선제공격이 심각히 거론되었지만 그 당시의 대한한국정부에서 선제공격을 극구 반대하여 무산되었다고도 한다. 

IMF 외환위기와 같은 국가사태의 원인을 정확히 알려주는 지식인과 언론은 없었다. 씁쓸한 부분이다.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Default Trailer #1 (2018) | Movieclips Indie

국가 부도의 날(Default, 2018)

장르: 드라마

개봉일: 2018.11.28

감독: 최국희

배급: cj엔터테인먼트

출연: 김혜수(한시현 역), 조우진(재정부 차관 역), 유아인, 허준호, 뱅상 카셀, 송영창, 김홍파, 엄효섭, 권해효, 조한철, 박진주, 염혜란...


일부 견해 차이는 있겠지만, 1952년 625 한국전쟁으로 거의 폐허가 된 대한민국 땅에서, 고속성장, 소위 '한강의 기적'을 만들수 있었든 요인으로 내부적으론 1960년대 정부의 지속적인 경제개발5개년 계획, 국민과 함께 하는 새마을운동 그리고 1970년대, 1980년대 교육열기의 결과라는 대한민국 정부와 국민의 희망찬 노력과 땀이 있었고, 외부적으론 625전쟁에서 함께 피를 흘린 국가, 자유와 민주주의의 가치를 위해 도운 자유우방국의 대한민국에 대한 특혜, 특히 미국의 전쟁 후 경제 지원과 대한민국 제품에 대한 미국의 무관세 수입정책등이 상당히 크다고 본다.  '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1차세계대전, 2차세계대전을 뼈저리게 겪은 국제사회는 그들이  지향하는 자유민주주의라는 보편적 가치를 지키는 질서 안에 있을때에는 피를 흘리며 도와주는 혈맹이 될수도 있지만...


이상 마스트9가 소개하는 오늘의 영화, 이슈, 리뷰 입니다. 감사합니다. -Master9- 



이탈리안 레이스(Italian Race, Veloce come il vento), 실화 배경, 레이싱, 드라마, 적극 추천 영화 리뷰


201년9월13일에 개봉될 영화 '이탈리안 레이스'(Italian Race, Veloce come il vento)는 한마디로 시원하고 경괘한 영화다. 원제 바람처럼 빠르다(Veloce come il vento)’처럼 시원한 스피드를 즐길 수 있는 영화다. 나아가 이탈리아의 아름다움과 가족애, 형제애를 동시에 주는 감동이 있다.


이탈리안 레이스 (Italian Race)바람처럼 빠르다(Veloce come il vento)’라는 원제로 20164월에 이탈리아에서 개봉되었고 2018913일에 한국에서 개봉 예정이다. 영화는 1984년 이탈리아 랠리 레이싱에서 영감을 받고 제작된 영화로 주인공 줄리아 드 마르티노’(마틸다 데 안젤리스)17 세의 나이에 권위있는 이탈리아 GT 챔피언십(campionato italiano GT)에 참가하면서 시작한다.


올 여름의 지친 마음을 시원하게 날려버릴 영화, 이탈리아 GT 챔피언십(campionato italiano GT), 이탈리아 랠리 레이스, 극한의 스피드에 몸과 마음을 실어서 영화 속으로 고고!!

상세 스토리는 꼭 극장에 가셔서 보시길... 재미 납니다.!!! 올 가을 적극 추천 영화. 가족과 함께 보아도 좋은 영화이다.

카를로 카포 네 (Carlo Capone): 1957년생으로 실존 했든 이탈리아 랠리 레이싱 드라이버로 그의 삶은 이 영화에서 남자 주인공 '로리스 드 마르티노' 역활에 영감을 주었다.


원제: 바람처럼 빠르다(Veloce come il vento)

이탈리안 레이스 (Italian Race, Veloce come il vento)

장르: 드라마

감독: 마테오 로브레

상영시간: 119

개봉일: 2018.09.13. 한국, 2016.04.07. 이탈리아

출연: 스테파노 아코르시(로리스 드 마르티노 역), 마틸다 데 안젤리스(줄리아 드 마르티노 역), 주세페 가이아니(마리오 데 마르티노), 로렌조 지오엘리(에토레 미노티 역), 파올로 그라지오시(토니노 역), 타티아나 루테르(에바 역), 로베르타 마테이(아나렐라 역),크리스티나 스피 나, 줄리오 푸그나기, 알렉시아 머 레이, 로렌조 파타 네...


VELOCE COME IL VENTO (2016) di Matteo Rovere - Trailer ufficiale HD

이상 마스트9가 소개하는 오늘의 영화, 이슈, 리뷰 입니다. 감사합니다. -Master9- 

소울서퍼(Soul Surfer ,2011), 감동 실화서퍼스포츠베써니 해밀턴추천 영화 리뷰


'소울 서퍼'(Soul Surfer)2011년 개봉한 영화이다. 영화 주인공 베써니 해밀턴’, 그녀는 걸음마보다 서핑을 먼저 배웠고, 서핑은 그녀에게 최고의 스포츠이자 친구였다. 프로 서퍼가 되는 것이 꿈이었다. 어느날, 비정한 일이 일으난다. 13세가 되든 해, 상어에게 습격을 당해 한쪽 팔을 잃고야 만다. 하지만, 베써니 해밀턴’은 그녀의 꿈, 서퍼를 목표로 시련을 극복하며 살아간다. 영화 '소울 서퍼'(Soul Surfer)는 그런 그녀의 삶을, 감동적인 실화를 그리고 있다. 정말, 폭풍 감동이다.

2011년 미국에서 개봉되었지만, 7년이 지난 올해에 다시 보아도 역시 가슴이 뭉클해진다. 가까운 이들에게 꼭 추천 하고픈 영화이다. 아직 안보신 분이 계시면 한번은 꼭 보시길 적극 추천 드린다희망을 노래하는 그녀, ‘베써니 헤밀턴에게 경의를 표한다!

기자A: 베써니, 랜스월드 서프지입니다.

         오늘 우승 못해 속상한가요?


베써니: 이기러 오지 않았어요. 서핑하러 왔어요.


기자B: 베써니, 묻고 싶은게 있는데요.

        그날로 다시 돌아가 서핑을 안 갈수 있다면 그렇게 하겠나요?


베써니: 내게 일어난 일을 바꾸진 않겠어요여러분 앞에 설 이런 기회가 없었을 테니까요.

          두 팔이었을 때보다 더 많은 사람들을 끌어 안을 수 있는 기회죠.


Soul Surfer Official Trailer #1 - (2011) HD

영화의 후반부에, ‘베써니 해밀턴의 독백이 흘러 나온다.

난 서핑하기 위해 태어났다.

매일 새벽 녘에 일어나는 이유다.

배가 아프고 암초에 베이고 녹초가 되어도 참는 이유다.

무엇이든지인생도 서핑과 같다고 배웠다.

파도 부서지는 곳에 빠지면, 바로 다시 올라와야 한다.

파도 너머 무엇이 올지 절대 알수 없기 때문이다.

그리고 믿음만 있다면 무었이든 가능하다.

무엇이든지'



소울 서퍼(Soul Surfer ,2011)

장르: 액션, 스포츠, 드라마

감독: 숀 맥나마라

상영: 2011, 미국

상영시간: 106

안나소피아 롭(베써니 해밀턴 역), 헬렌 헌트(쉐리 해밀턴 역), 데니스 퀘이드(톰 해밀턴 역), 로스 토머스(노아 해밀턴 역), 크리스 브로슈(티미 해밀턴 역), 로레인 니콜슨(애러너 브랜차드 역), 캐리 언더우드(사라 힐 역), 제러미 섬퍼터, 소냐 발모레스, 캐빈 소보, 크레이그 T. 넬슨...


'베써니 해밀턴'(Bethany Hamilton, 1990년)




이상 마스트9가 소개하는 오늘의 영화, 이슈, 리뷰 입니다. 감사합니다. -Master9- 


마크 펠트: 더 맨 후 브로우트 다운 더 화이트 하우스(Mark Felt: The Man Who Brought Down the White House, 2017), 실화, 워터게이트사건, 정치, FBI, 마크펠트, 리암리슨, 이슈 추천 영화 리뷰


마크 펠트: 더 맨 후 브로우트 다운 더 화이트 하우스(Mark Felt: The Man Who Brought Down the White House, 2017)
백악관을 무너뜨린 사람, 마크 펠트 

1974년 미국 내 '워터게이트 사건'(Watergate scandal)을 소재로 한 실화이다.

고대 아테네 이후, 근대사에서 민주주의 국가를 수립한 첫 나라, 민주주의가 가장 발전된 나라, 미국에서 대통령 선거과정 중에 발생한 비리가 '딥 스로트'(Deep Throat), 즉 익명의 고위 공직자의 내부고발로 언론에 폭로되었고, 결국 재선에 성공한 대통령이 탄핵, 사임되었기에 흥미와 이슈가 충분하다. 자유, 가치, 사실을 사랑하는 사람에게 적극 추천드리는 영화!!


재선에 성공한 닉슨 대통령의 선거과정 중에 발생한 비리를 알게된 FBI 간부요원 '리암 니슨'(마크 펠트 역), 그는 재임에 성공한 대통령과 백악관의 권력의 시녀가 되기를 거부하고, 익명으로 언론사 '워싱턴 포스트'에 '워터게이트 사건'(Watergate scandal)의 정보를 제공한다.


닉슨 대통령과 백악관은 FBI 수장의 인사조치, FBI 수사 개입, 간섭과 언론사 '워싱턴 포스트'에 유무형의 탄압을 시도하며 '워터게이트 사건'(Watergate scandal)을 무마시키려고 하였지만, 결국, 재선거과정 중의 선거방해, 정치헌금 부정수뢰, 탈세 등이 발각되어 탄핵되고 대통령직을 사임하게 된다. '워터게이트 사건'(Watergate scandal)의 진실은 당시 높은 지지율을 유지하고 있는 닉선 대통령과 백악관이 재선 선거과정에서 투표일이 다가오자, 재선 당선에 불확실한 결과를 우려하여 야당인, 민주당 전국위원회 본부에 도청장치를 설치하라는 지시를 내린 것이었다. 

FBI 간부요원 '리암 니슨'(마크 펠트 역)은 본인의 안전과 신분노출시 자신이 몸 담고있는 FBI가 받게될 정치적인 탄압을 우려하여 언론사 '워싱턴 포스트'에 익명으로 정보를 제공하였다. 익명의 정보원은 '딥 스로트'(Deep Throat)로 불리웠다. 그는 30년이나 지난, 2005년 5월에야 자신이 '워터게이트 사건'(Watergate scandal)의 정보원인 '딥 스로트'(Deep Throat)라고 Vanity Fair magazine에서 밝혔다. 30년이 넘는 세월동안 미국 정치계의 수수께끼였던 '딥 스로트'(Deep Throat)정체가 밝혀진것이다. 그의 유산은 미국 역사상 가장 영향력있는 고발자 중 하나로, 막대한 영향을 끼쳤다는 것이다.

Deep Throat

1. 내부 고발자 (특히, 정부의 고관)

2. 깊은 펠라티오


리처드 닉슨(Richard Nixon) 

1.미국의 37대 대통령(1968년 1월~1974년 8월 재임)

2.국제 관계에서는 '닉슨 독트린'을 발표하는 등 국제사회에서의 성공적인 입지 구축하였고 국내에선 가장 큰 이슈인 물가안정과 실업문제에 착수하여 대체로 성공적인 평가를 받음.


아테네: 그리스의 도시로, 최초의 민주주의는 고대 아테네에서 시작되었다. 

'워터게이트'(Watergate scandal) 사건 요약

1972년 6월17일 '워트게이트 사건'(Watergate scandal) 발생 

  -비밀 공작반이 워싱턴 워터게이트 빌딩에 있는 민주당 전국위원회 본부에 침입하여 도청장치를 설치하려다 발각, 체포된 사건이 발생 

   함.(현장에서 5명이 체포되었고 이들 중 3명은 쿠바인, 2명은 미국인으로 밝혀짐)

  -당시에 닉슨 대통령의 지지율이 야당인 민주당 후보에 비해 압도적으로 높아(지지율 차이 약 19%), 정치공작이라는 큰 의심없이, 이슈가 되지못하고 절도등의 단순 침입으로 알려짐.


1972년 6월19일 '워싱튼 포스트' 언론사의 첫 보도(익명의 정보원으로부터 신뢰성있는, 증거로 충분한 제보를 받음)

  -체포된 5명중 2명의 미국인에 대한 정보를 밝힘. 1명은 전직 CIA요원, 1명은 닉슨 재선운동의 경비조직에 소속되어 있다고 보도하며 닉슨 대통령과 백악관의 개입을 제시함.


1972년 6월20일 '워싱튼 포스트' 언론사의 두번째 보도(익명의 정보원으로부터 신뢰성있는, 증거로 충분한 제보를 받음), 야당인 민주당에서는 닉슨 대통령 재선운동본부에 수백만 달러의 청구소송 제기

  -체포된 그들의 수첩에서 닉슨 대통령을 위해 일했다고 알려진 '하워드 헌트"(전직 CIA)의 전화번호 발견

  -백악관에서는 닉슨 대통령의 재선 개입에 대해 완강히 부인함.


1972년 11월 닉슨 대통령은 압도적인 표차이로 재선에 당선됨.


'닉슨' 대통령 당선 후에 '워싱턴포스트'에 더하여 '뉴욕타임지', '로스앤젤리스타임스' 등 여러 언론사에서 경쟁적으로 '워터게이트 사건'

(Watergate scandal) 기사를 보도함.


1973년5월 상원 주최 워터게이트 청문회 개최


1974년7월 닉슨대통령 탄핵결의


1974년8월 닉슨 대통령 사임

참고. 

FBI(Federal Bureau of Investigation)

미국의 연방수사국으로, FBI는 1908년 설립이후 수사권, 인사권에서 대통령, 백악관 등의 어떤 정치적인 개입을 허락하지 않는 독립된 

수사기관으로 주요 업무는 연방법 위반수사, 공안수사이다. 56개 지국과 약 500여개 출장소 존재하는것으로 알려져 있다.

마크 펠트(William Mark Felt, 1913년 8월 17일 - 2008년 12월 18일)

Mark Felt: The Man Who Brought Down The White House | Official Trailer HD (2017)

마크 펠트: 더 맨 후 브로우트 다운 더 화이트 하우스(Mark Felt: The Man Who Brought Down the White House, 2017)

장르: 드라마, 스릴러

상영시간: 1시간 43분

개봉일: 2017년 9월 29일 (미국)

감독: 피터 랜데스만

출연: 리암 니슨(마크 펠트 역), 다이앤 레인(오드리 펠트 역), 마이카 먼로(조안 펠트 역), 토니 골드윈(에드 밀러 역), 마이클 C. 홀(존 딘 역), 톰 시저모어(빌 설리반 역), 마르크 초카시(엘 패트릭 그레이 역), 조쉬 루카스(찰리 베이츠 역), 노아 와일리(스탠 포팅어 역), 줄리언 모리스(밥 우드워드 역), 아이크 베린 홀츠(안젤로 라노 역), 케이트 윌시(팻 밀러 역), 부루스 그린 우드(샌디 스미스 역), 브라이언 다시 제임스(로버트 쿤젤 역), 웬디 맥렌던 커비(캐롤 트슈디 역), 에디 마산, 웨인 페레...


Brought Down 

내리다, 떨어뜨리다; 붕괴시키다; 콧대를 꺾다.


Deep Throat

1. 내부 고발자 (특히, 정부의 고관)

2. 깊은 펠라티오


이상 마스트9가 소개하는 오늘의 이슈 영화 리뷰입니다. -Master9-





빌리 진 킹: 세기의 대결 (Battle of the Sexes, 2017), 실화를 소재로 한 영화, 남녀평등, 빌리 진 킹, 테니스, 적극 추천 영화 리뷰


1973년 세상을 바꾼 빅 매치, 남녀 성 대결, 세기의 대결이 테니스 코트에서 이루어진다. 여성 테니스 선수 '빌리 진 킹'(엠마 스톤)과 남성 선수 '바비 릭스'(스티브 커렐)의 1973년 경기를, 실화를 소재로 한다. 남녀 평등을 위한, 여권 신장을 위한 노력은 근대사에서 꾸준히 일으났으며 '미국'도 예외는 아니었다. 감동이 있는 영화다. 또한, 1970년대초, 미국에서 남,녀를 바라보는 사회적인 시각에 대한 이해... 적극 추천하는 영화이다. 특히 여성들은 한분도 빠지지 마시고 꼭 보시길 추천드린다.!!! 


'빌리 진 킹'(엠마 스톤)은 은퇴한 미국의 프로 테니스 선수이다. 

그녀는 12개의 그랜드 슬램(grand slam) 단식 타이틀, 16개의 그랜드 슬램(grand slam) 복식 타이틀, 그리고 11개의 그랜드 슬램(grand slam) 혼합 복식 타이틀을 갖고 있다. 

여자 프로 테니스 랭킹 1위, 전 국민이 사랑하는 세기의 챔피언 ‘빌리 진 킹’(엠마 스톤)은 남자 선수들과 같은 성과을 보여주었지만, 남자 선수들에 비해 터무니없이 적은 상금을 받게된다. 이에 대한 보이콧으로 '빌리 진 킹'은 동료 여자 테니스 선수들과 뜻을 모아 직접 '세계 여자 테니스협회'를 설립한다.  

그녀는 1973년 전 '윔블던'(All England Tennis Championship) 우승자인 남자 선수 '바비 릭스'(스티브 커렐)와의 성 대결 이벤트 경기를 가지게 된다.... 그 결과는 직접 보시길 추천드린다. 실화를 소재로 했기에 감동이 더하다. 

2017년 텔류라이드 영화제에서 전세계 최초 상영되었다. 






참고: 세계 여성의 날, 매년 3월8일.

BATTLE OF THE SEXES Trailer (2017) Emma Stone, Steve Carell Tennis Movie


빌리 진 킹: 세기의 대결 (Battle of the Sexes, 2017)

장르: 코미디

개봉일: 2017.09(미국)

감독: 조나단 데이턴, 발레리 페리스

상영시간: 121분 

제작사: 데시벨 필름스, 클라우드 에이트 필름스

배급사: 폭스 서치라이트 픽처스

출연진: 엠마 스톤(빌리 진 킹 역), 오스틴 스토얼(래리 킹 역), 스티브 커렐(바비 릭스 역), 앤드리아 라이즈버러(메릴린 바넷 역), 빌 풀만(잭 크레이머 역), 세라 실버먼(글래디스 헬드먼 역), 내털리 모랄레스(로지 카살스 역), 앨런 커밍(테드 틴링 역).....


이상 마스트9가 소개하는 오늘의 이슈 영화 리뷰 입니다. 감사합니다.   -Master9-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