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스트맨(First Man, 2018), 실화인간의 달 착륙, 완벽한 영화, 적극 추천 영화 리뷰

 

인간의 무한하고 경이로운 도전을 담은 완벽한 영화!

정말 아름다운 영화다. 영화가 끝난 후에도 인간이 가진 잠재력에 놀라움을 금치 못한다.


1969720, '닐 암스트롱'과 '올드린'은 달에 발을 딛은 최초의 인류가 되었다. 그 우주선의 이름은 '아폴로11(Apollo 11)'!

영화 퍼스트맨’(First Man)은 달 착륙에 성공하기 까지의 스토리를 그린 영화이다. 인간의 달 착륙이라는 인류사적인 사건은 철저히 과학에 기초하여 일어났지만, 또한 무모하리만큼 놀라운 인간의 정신력을 극렬히 보여준다. 그건 차라리 경악에 가까워 보인다.


상세 스토리와 뜨거운 감동은 영화를 직접 보면서 느끼시고 지금 영화관으로 달려가시길...

대한민국의 열혈청년들이 꼭 보길 추천드리는 영화다. 적극 적극 추천하는 영화이다

우주선 명: 아폴로 11(Apollo 11)

발사일: 1969716

달 도착일: 1969720

아폴로 11호의 선장 닐 암스트롱’, 사령선 조종사 마이클 콜린스’, 달 착륙선 조종사 버즈 올드린


달 착륙 시 닐 암스트롱이 다음과 같은 유명한 말을 남겼다.


휴스턴, 이쪽 고요의 기지, 이글은 착륙했다

“Houston, Tranquility Base here. The Eagle has landed.”


한 인간에게는 작은 한걸음 이지만, 인류에게는 거대한 약진이다.”

“That’s one small for a man, one giant leap for mankind.”


그리고, 귀환 직전에 인터뷰에서 다음과 같이 말하였다.


이 비행이 실현된 것은, 먼저 역사에 있어 무수한 실적을 남긴 과학사의 위대한 선인들, 다음에 이것을 완수하고 싶다는 의지를 나타낸 미국 국민, 그리고 그것을 이행한 정부와 의회, 나아가 우주선, 새턴 로켓, 사령선 콜럼비아, 착륙선 이글, 선외 활동 장치, 달표면의 작은 우주선이라고도 말해야 할 우주복 등을 만들어낸 정부 기관, 기업 등 많은 사람들 덕분이다. 우리는, 이 우주선을 설계하고, 시험하고, 완성시키기 위해서 심혈을 기울인 모든 미국인에 진심으로 감사의 뜻을 바치고 싶다. 그리고 또 이 방송문을 듣는 모든 사람들에게, 신의 축복을. 이상, 아폴로 11호로부터” 


F. 케네디 연설: 

나는 이 나라가 1960년대가 지나기 전에 달에 인간을 착륙시킨 뒤 지구로 무사히 귀환시키는 목표를 달성해야 함을 믿었다.“

원작도서: First Man: The Life of Neil A. Armstrong

저자제임스 R. 한센

발행: 2005101


퍼스트맨(First Man, 2018)

장르: 드라마, SF

감독: 데이미언 셔젤

개봉: 2018.10.11. 독일, 2018.10.18. 한국

상영시간: 2시간22

출연: 라이언 고슬링(닐 암스트롱 역), 코리 스톨(버즈 올드린 역), 클레어 포이(자넷 쉬어런 역), 카일 챈들러(데케 슬레이튼 역), 파브로 슈라이버(짐 로벨 역), 코리 마이클 스미스(로저 B. 캐피 역), 제이슨 클라크(에드 화이트 역), 크리스토퍼 애봇(데이빗 스콧 역), 키어런 하인즈(로버트 R. 길러스 역), 세이 위검(거스 그리섬 역), 이선 엠브리(피트 콘라드 역), 브라이언 다시 제임스(조셉 A. 워커 역), 존 데이빗 왈렌(존 글렌 역), 올리비아 해밀턴(패트리샤 화이트 역), 크리스 스완버그(마릴린 세 역), 루크스 하스, 패트릭 푸짓, J.D 에버모어, 월리엄 그레고리 리...

First Man International Trailer #1 (2018) | Movieclips Trailers


이상 마스트9가 소개하는 오늘의 이슈 영화 리뷰입니다. -Master9-

 


마크 펠트: 더 맨 후 브로우트 다운 더 화이트 하우스(Mark Felt: The Man Who Brought Down the White House, 2017), 실화, 워터게이트사건, 정치, FBI, 마크펠트, 리암리슨, 이슈 추천 영화 리뷰


마크 펠트: 더 맨 후 브로우트 다운 더 화이트 하우스(Mark Felt: The Man Who Brought Down the White House, 2017)
백악관을 무너뜨린 사람, 마크 펠트 

1974년 미국 내 '워터게이트 사건'(Watergate scandal)을 소재로 한 실화이다.

고대 아테네 이후, 근대사에서 민주주의 국가를 수립한 첫 나라, 민주주의가 가장 발전된 나라, 미국에서 대통령 선거과정 중에 발생한 비리가 '딥 스로트'(Deep Throat), 즉 익명의 고위 공직자의 내부고발로 언론에 폭로되었고, 결국 재선에 성공한 대통령이 탄핵, 사임되었기에 흥미와 이슈가 충분하다. 자유, 가치, 사실을 사랑하는 사람에게 적극 추천드리는 영화!!


재선에 성공한 닉슨 대통령의 선거과정 중에 발생한 비리를 알게된 FBI 간부요원 '리암 니슨'(마크 펠트 역), 그는 재임에 성공한 대통령과 백악관의 권력의 시녀가 되기를 거부하고, 익명으로 언론사 '워싱턴 포스트'에 '워터게이트 사건'(Watergate scandal)의 정보를 제공한다.


닉슨 대통령과 백악관은 FBI 수장의 인사조치, FBI 수사 개입, 간섭과 언론사 '워싱턴 포스트'에 유무형의 탄압을 시도하며 '워터게이트 사건'(Watergate scandal)을 무마시키려고 하였지만, 결국, 재선거과정 중의 선거방해, 정치헌금 부정수뢰, 탈세 등이 발각되어 탄핵되고 대통령직을 사임하게 된다. '워터게이트 사건'(Watergate scandal)의 진실은 당시 높은 지지율을 유지하고 있는 닉선 대통령과 백악관이 재선 선거과정에서 투표일이 다가오자, 재선 당선에 불확실한 결과를 우려하여 야당인, 민주당 전국위원회 본부에 도청장치를 설치하라는 지시를 내린 것이었다. 

FBI 간부요원 '리암 니슨'(마크 펠트 역)은 본인의 안전과 신분노출시 자신이 몸 담고있는 FBI가 받게될 정치적인 탄압을 우려하여 언론사 '워싱턴 포스트'에 익명으로 정보를 제공하였다. 익명의 정보원은 '딥 스로트'(Deep Throat)로 불리웠다. 그는 30년이나 지난, 2005년 5월에야 자신이 '워터게이트 사건'(Watergate scandal)의 정보원인 '딥 스로트'(Deep Throat)라고 Vanity Fair magazine에서 밝혔다. 30년이 넘는 세월동안 미국 정치계의 수수께끼였던 '딥 스로트'(Deep Throat)정체가 밝혀진것이다. 그의 유산은 미국 역사상 가장 영향력있는 고발자 중 하나로, 막대한 영향을 끼쳤다는 것이다.

Deep Throat

1. 내부 고발자 (특히, 정부의 고관)

2. 깊은 펠라티오


리처드 닉슨(Richard Nixon) 

1.미국의 37대 대통령(1968년 1월~1974년 8월 재임)

2.국제 관계에서는 '닉슨 독트린'을 발표하는 등 국제사회에서의 성공적인 입지 구축하였고 국내에선 가장 큰 이슈인 물가안정과 실업문제에 착수하여 대체로 성공적인 평가를 받음.


아테네: 그리스의 도시로, 최초의 민주주의는 고대 아테네에서 시작되었다. 

'워터게이트'(Watergate scandal) 사건 요약

1972년 6월17일 '워트게이트 사건'(Watergate scandal) 발생 

  -비밀 공작반이 워싱턴 워터게이트 빌딩에 있는 민주당 전국위원회 본부에 침입하여 도청장치를 설치하려다 발각, 체포된 사건이 발생 

   함.(현장에서 5명이 체포되었고 이들 중 3명은 쿠바인, 2명은 미국인으로 밝혀짐)

  -당시에 닉슨 대통령의 지지율이 야당인 민주당 후보에 비해 압도적으로 높아(지지율 차이 약 19%), 정치공작이라는 큰 의심없이, 이슈가 되지못하고 절도등의 단순 침입으로 알려짐.


1972년 6월19일 '워싱튼 포스트' 언론사의 첫 보도(익명의 정보원으로부터 신뢰성있는, 증거로 충분한 제보를 받음)

  -체포된 5명중 2명의 미국인에 대한 정보를 밝힘. 1명은 전직 CIA요원, 1명은 닉슨 재선운동의 경비조직에 소속되어 있다고 보도하며 닉슨 대통령과 백악관의 개입을 제시함.


1972년 6월20일 '워싱튼 포스트' 언론사의 두번째 보도(익명의 정보원으로부터 신뢰성있는, 증거로 충분한 제보를 받음), 야당인 민주당에서는 닉슨 대통령 재선운동본부에 수백만 달러의 청구소송 제기

  -체포된 그들의 수첩에서 닉슨 대통령을 위해 일했다고 알려진 '하워드 헌트"(전직 CIA)의 전화번호 발견

  -백악관에서는 닉슨 대통령의 재선 개입에 대해 완강히 부인함.


1972년 11월 닉슨 대통령은 압도적인 표차이로 재선에 당선됨.


'닉슨' 대통령 당선 후에 '워싱턴포스트'에 더하여 '뉴욕타임지', '로스앤젤리스타임스' 등 여러 언론사에서 경쟁적으로 '워터게이트 사건'

(Watergate scandal) 기사를 보도함.


1973년5월 상원 주최 워터게이트 청문회 개최


1974년7월 닉슨대통령 탄핵결의


1974년8월 닉슨 대통령 사임

참고. 

FBI(Federal Bureau of Investigation)

미국의 연방수사국으로, FBI는 1908년 설립이후 수사권, 인사권에서 대통령, 백악관 등의 어떤 정치적인 개입을 허락하지 않는 독립된 

수사기관으로 주요 업무는 연방법 위반수사, 공안수사이다. 56개 지국과 약 500여개 출장소 존재하는것으로 알려져 있다.

마크 펠트(William Mark Felt, 1913년 8월 17일 - 2008년 12월 18일)

Mark Felt: The Man Who Brought Down The White House | Official Trailer HD (2017)

마크 펠트: 더 맨 후 브로우트 다운 더 화이트 하우스(Mark Felt: The Man Who Brought Down the White House, 2017)

장르: 드라마, 스릴러

상영시간: 1시간 43분

개봉일: 2017년 9월 29일 (미국)

감독: 피터 랜데스만

출연: 리암 니슨(마크 펠트 역), 다이앤 레인(오드리 펠트 역), 마이카 먼로(조안 펠트 역), 토니 골드윈(에드 밀러 역), 마이클 C. 홀(존 딘 역), 톰 시저모어(빌 설리반 역), 마르크 초카시(엘 패트릭 그레이 역), 조쉬 루카스(찰리 베이츠 역), 노아 와일리(스탠 포팅어 역), 줄리언 모리스(밥 우드워드 역), 아이크 베린 홀츠(안젤로 라노 역), 케이트 윌시(팻 밀러 역), 부루스 그린 우드(샌디 스미스 역), 브라이언 다시 제임스(로버트 쿤젤 역), 웬디 맥렌던 커비(캐롤 트슈디 역), 에디 마산, 웨인 페레...


Brought Down 

내리다, 떨어뜨리다; 붕괴시키다; 콧대를 꺾다.


Deep Throat

1. 내부 고발자 (특히, 정부의 고관)

2. 깊은 펠라티오


이상 마스트9가 소개하는 오늘의 이슈 영화 리뷰입니다. -Master9-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