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메리칸 메이드(American Made, 2017), 실화, 톰크루즈, 세라 라이트, 액션, 추천영화

실화여서 더 재미있는 영화!, 소설보다 더 소설같은 실화를 소재로 제작된 영화로 톰 크루즈(Tom Cruise) 형님이 주연으로 나온다. 헐리우드의 톱 스타답게 역시 톰 크루즈의 연기력은 일품~. 액션, 전쟁을 소재로 한 실화 영화를 즐기는 분께는 적극 적극 추천 합니다. 비극적일수도 있는 주인공의 일대기임에도 불구하고 영화 전반에 경쾌하고 짜릿한 흥분이 흐른다. 남자라면 한번쯤 느끼고픈 향수를 불러일으킨다. 영화에서 하늘을 날며 주인공 '배리 씰'은 "... 이렇게 좋은 나라가 있을까 ..."라고 기쁨에 찬 독백을 한다.

1980년대를 배경으로 하며, 뉴욕에서 워싱턴, 워싱턴에서 시카고 등, 고객을 목적지까지 안전하게 모시는 것으로 사명을 다하며, 외에 그 어떤 즐거움을 못 느끼는 삶을 살고 있는 민항기 1급 파일럿 ‘배리 씰’(톰 크루즈)이 영화의 주인공이다. 그러든 어느 날 '배리 씰'을 찾아온 CIA 요원 ‘몬티 쉐퍼’(도널 글리슨)에 의해 그의 삶은 180도 뒤바뀌기 시작한다. '배리 씰'이 민항기를 운전하며 쿠바산 시가를 밀항하였는데, CIA는 이러한 빌미로 거절할수 없는 제안을 '배리 씰'에게 한다.

CIA와 손을 잡고 무기 밀반출을 돕기 시작한 '배리 씰'은 찰나의 불법 행위로 거액의 돈다발을 거머쥐게 된다.  '배리 씰'은 2000에이커의 땅을 소유하고 그의 집 안과 정원엔 달러가 가득한 돈가방으로 넘처나게된다. 점점 더 큰 범죄 세계에 발을 들이게 된 그는 세계 최대 마약 조직과 연루되고 또한 마약자금으로 운영하는 반군과 연계된다. 결국 이러한 리어로 그는 미국 정부 백악관의 제안도 받게된다. 이후의 스토리는 직접 영화를 보시길 추천드린다.


'배리 씰'과 함께한 비행 동료들의 화면사진.


 '배리 씰'의 집에서 가족과 함께있는 화면사진.

영화 중 화면사진들.

즐감하셔요~


실존 인물 '배리 씰'

베리 실은 미국의 항공 조종사였으며, 메데인 카르텔의 마약 밀수업자로 일했다. 밀수 혐의로 유죄를 선고받은 뒤 미국 마약단속국의 정보원이 되었으며, 여러 마약관련 재판에서 증언하였다. 1986년 메데인 카르텔의 지도자 파블로 에스코바르가 고용한 청부 살인업자에 의해 살해당했다. -출처:위키백과-

출생: 1939년7월16일, 미국 루이지애나 주 배턴루지

사망: 1986년 2월19일, 미국 루이지애나 주 배턴루지 -출처: goole-

American Made Official Trailer #1 (2017) Tom Cruise Thriller Movie HD  

아메리칸 메이드(American Made)

감독: 더그 라이먼

제작사: 크로스 크릭 픽처스, 이매진 엔터테인먼트, 쿼드런트 픽처스, 밴디안 엔터테인먼트, 기린 픽처스

장르: 범죄, 드라마, 스릴러

개봉일: 2017년 8월 25일, 인도네시아

상영시간: 1시간47분

제작비: 5000만달러

출연진: 톰 크루즈(배리 실), 세라 라이트(루시 실), 도널 글리슨(몬티 셰이퍼), 제이마 메이스, 제시 플레먼스, 롤라 커크, 라라 그라이스, 프랭크 리카리, 외


이상 마스트9가 소개하는 오늘의 이슈 영화 리뷰 입니다. 감사합니다.   -Master9-



 .

자도빌 포위작전(The Siege at Jadotville, 2016), 실화, 추천 영화, 전쟁, 아일랜드군의 잊혀진 전투!

제14대 아일랜드 영화, 텔레비전 시상식에서 감독상을 포함한 세 개의 상을 수상!

"아프리카에서는 태양이라는 용광로가 그대를 녹이거나 단련시킨다"

(영화의 첫부분에 나오는 멘트로 앞으로 있을 자도빌 전투의 치열함을 암시합니다.)


1961년 9월 콩고에서 일어난 내전(콩고반란군 '촘베장군'의 지시로 콩고 총리 '루붐바'가 총살당함)을 막기위하여 UN 평화유지군으로 중립국인 아일랜드의 아일랜드군이 파견 되었고, 자도빌 전투에서 전투경험이 없는 아일랜드 군 150명과 전투지휘관은 약 3천명(콩고반란군 약2천명 ,프랑스외인부대 1천명)에 달하는 적군에 맞서 5일간의 치열한 전투를 치루고도 단 한명의 사상자도 없이 고국으로 무사귀환하기까지의 스토리를 담은 실화를 소재로한 영화입니다.

1961년 냉전이 최고조에 달하고 강대국들은 아프리카를 지배하기 위해 다투고 있었고 프리카 대륙의 중서부, 대서양 연안에 위치한 '콩고(Congo)'는 광물이 풍부한 '카탕가(Katanga)'를 두고 동서로 나뉘어 내전이 발생한 실정이었습니다. (UN 평화유지군, 아일랜드군의 주둔지 '자도빌(Jadotville)'은  콩고(Congo)의 카탕가(Katanga) 주의 마을로서 구리,코발트,우라늄의 광산지역으로, 특히 핵무기에 필요한 우라늄의 최대 광산지역임)

5일간의 자도빌 전투중 아일랜드군은 예기치 못한 상황에서 사력을 다해 전투를 치루었고 단 한명의 사상자없이 무사귀환하였지만 그들은 강대국의 이권과 UN의 체면으로 인하여 이 사건은 국제적으로 은폐되었습니다. 사건의 진실이 세상에 알려지기 전까지 그들은 자보빌의 바보들로 불리었습니다. 자도빌 전투 후에 영화속 실제 인물의 동향과 콩고의 국내상황은 다음과 같습니다. UN의 현장 책임자로 사건 은폐의 주요인물인 '코너 크루르 오브라이언 박사'는 이 사건 후에도 UN에서 근무를 하였고 UN에서 사임한 뒤엔 아일앤드 정부의 수석 각료가 되었습니다.  프랑스에서 파견된 외인부대 용병 사령관인 '르네 팔레스'는 아프리카와 중동에서 계속 군사 쿠테타를 이끌었고 그는 프랑스에서 가장 존경받는 군인으로 남아있습니다. 카탕가 분리독립은 1963년에 중단 되었고 UN군이 카탕가 군대를 제압했습니다. 반란군 수장 '모이스 촘베 장군'은 도주중에 반역죄를 선도받았고 1969년 알제리 가택연금중 심장마비로 사망했습니다. 

2005년! 마침내, 아일랜드 정부가 자도빌전투에 참여한 알파중대 군인들을 영웅으로 인정을 하였습니다. 그들의 국가를 위한 헌신과 용기가 인정을 받게 되었습니다.


자도빌 포위작전은 실화를 바탕으로 한 데클란 파워가 쓴 책 아일랜드군의 잊혀진 전투 'The Siege at Jadotville: The Irish Army's Forgotten Battle'를 배경으로 하고 있습니다. 강대국의 이권이 개입된 내용이 영화에 드러나 아일랜드에서 조차 제한적인 상영이 되다가  마침내 '넷플릭스(NetFlix)'를 통해 전세계에 동시에 배급되었고,  2016년 10월에는 미국의 일부 영화관에서 개봉하기도 했습니다. 



전투가 시작되기 하루전에 아일랜드군의 전투지휘관 제이미 도넌(퀸란)과 프랑스 외인부대의 수장이 마을의 한 술집에서 우연히 마주치게 됩니다. 이때 그들이 나눈 대화중에... 프랑스 외인부대의 수장 "계획이 있느냐"라는 비아냥 거리는 질문에 아일랜드군의 전투지휘관은 "우리가 필요없기를 기대하는 수밖에, 적과 마주치면 계획은 무용지물이니까"라고 독일 전력가 롬멜장군의 명언을 인용하여 답합니다. 아일랜드군의 전투지휘관 역시 병사들과 똑같이 전투경험이 없지만 역사적인 전투를 외우고 다니는 인물입니다.


영화의 마지막에 그 당시의 전투원을 찍은 한장이 사진이 함께 올라 옵니다. "이 영화를 그들에게 바친다."라는 자막과 함께...

즐감하셔요~

The Siege of Jadotville | Official Trailer [HD] | Netflix

자도빌 포위작전(The Siege at Jadotville)

감독: 리치 스미스

제작: 앨런 맬로니,루스 코디,조앤나 호건, 저스틴 무어래비/ 배급: 넷플릭스

장르: 전쟁,액션,드라마

개봉: 2016년7월10일

상영시간: 1시간48분 

출연진: 제이미 도넌, 마크 스트롱, 제이슨 오마라, 기욤 카네, 미카엘 페르스브란트, 샘 킬리, 로버트 홉스, 코너 맥닐


Siege 

1. (군사적) 포위 작전   2. (경찰에 의한 건물의) 포위


이상 마스트9가 소개하는 오늘의 이슈 영화 리뷰 입니다. 감사합니다.   -Master9-

[미드] 턴, 워싱턴의 스파이(Turn: Washington's Spies), 실화, 액션, 전쟁, 추천 드라마 리뷰

미드를 즐기는 분, CIA,FBI,M16등 스파이 소재의 영화, 드라마를 즐기는 분은 [미드] 턴, 워싱턴의 스파이 (Turn: Washington's Spy)를 꼭! 보시길 추천드립니다.

실화를 소재로 만들어진 알렉산더 로즈의 원작소설 워싱턴의 스파이(Washington's Spies: The Story of America's First Spy Ring)를 각색하여 만들어진 드라마로 보는 내내 흥미와 긴장이 넘칩니다.


[미드]  턴, 워싱턴의 스파이(Turn: Washington's Spies), 미국의 독립전쟁을 배경으로, 영국과 왕당파(미국내 영국지지세력)에 맞서서 미국의 독립을 주장하는 워싱턴(미국의 초대 대통령)과 독립군을 위하여 작은 마을의 친구들이 모여 스파이 조직을 결성하면서 이야기는 시작됩니다. 1778년 여름, 뉴욕 농부 에이브라함 우드힐(제이미 벨)과 그 친구들의 독립을 위한 활약, 격정의 시대에 피어나는 그들의 사랑과 우정 그리고 갈등을 매력적으로 보여주는 드라마 입니다. 출연진 모두 뛰어난 연기력으로 스크린이 꽉 찬 수작이라고 할수있습니다. 아래에 주요 출연진을 소개합니다.  즐감하세요~

제이미 벨 (Abraham Woodhull)

세스넘 리치 (Ben Tallmadge)

헤드 린더 (Anna Strong) 

사무엘 루킨 (John Graves Simcoe) 

JJ 필드 (John Andre) 

미간 워너 (Mary Woodhull)

크세니이아 솔로

즐감하셔요~

시즌1

시즌2

시즌3

시즌4

[미국드라마] 턴, 워싱턴의 스파이(Turn: Washington's Spies)

방송사: 미국 AMC

첫 방송: 2014년4월6일

마지막 방송: 2017년8월12일

방송횟수: 총40편/ 시리즈1,2,3,4

출연진: 제이미 벨, 세스 눔리치, 헤더 린드, 다니엘 헨셜, 케빈 맥널리, 번 고먼, 사무엘 루킨, 이안 칸, 크세니아 솔로, 오웨인 요먼


turn

1. 돌다; 돌리다
2. (고개・몸 등이 다른 방향을 향하도록) 돌리다, 몸을 돌리다, 돌아서다
3. (어떤 것이 다른 방향을 향하도록) 돌리다, (돌려) 놓다

 

이상 마스트9가 소개하는 오늘의 이슈 드라마 리뷰 입니다. 감사합니다.   -Maste9-






스내치드(Snatched, 2017), 모녀의 좌충우돌 여행으로 시대상이 담겨있는 코믹영화 추천, '에이미슈머' '골디혼', 코믹, 액션

헐리웃 톱 여배우인 '에이미슈머' '골디혼'이 주연으로 나오고, 한동안 벽을 가지고 살아가는 엄마,딸이 해외여행을 하며 부딪치는 사건과 모녀의 갈등을 소재로 한 코믹영화입니다. '골디혼'은 15년 만의 영화 복귀로 팬들은 반가워 하시리라고 봅니다. 그리고 영화 전반에 걸쳐 '에콰도르'의 야생적이고 아름다운 경치가 펼쳐줘 관객에게 힐링을 선사합니다. 

영혼없는 사랑, 직업관 그리고 미래에 대한 준비없이 순간을 살아가는 딸 '에이미 슈머' (에밀리), 고전적 사고를 가지고 자식과 세상을 대하는 엄마 '골디혼' (린다 미들턴), 대인, 사회 기피로 집안에서 생활하는 마마보이 아들 '아이크 배린홀츠' (제프리 미들턴)는 현재 한국의,우리의 모습을 담은 캐릭터이기에, 가족이 만들어 내는 갈등, 사랑을 보는 재미도 있습니다.

준비되지 않은 낯선 여행에서의 개연성있고 위험한 에피소드로 우리에게 경각심을 일깨워줍니다. 웃음이 빵빵 터지는 코믹영화는 아니지만 에콰도르의 아름다운 경치와 엄마, 딸, 아들간의 갈등과 사랑으로도 충분히 볼 만한추천 영화 입니다. 영화의 제작비는 약 4천200만 달러(한화 474억 원)가 들었고 관람등급은 청소년 관람불가 판정을 받았습니다. 개봉 첫 주말에 3천501개 상영관에서 상영되었고 1천750만 달러(198억 원)를 벌어들이며 박스오피스 2위를 차지했습니


엄마와 딸, 모녀가 또는 친구끼리 보시면 더 재미있습니다.!

즐감하셔요~

스내치드(Snatched)

감독: 조너선 러바인

제작사: Chernin Entertainment, TSG Entertainment 

장르: 액션/코메디

개봉일: 2017년6월15일(독일)

상영시간: 1시간37분

출연진: 에이미 슈머, 골디 혼, 아이크 배린홈즈, 완다 사이크스, 크리스토퍼 멜로니


snatch 

1. 와락 붙잡다, 잡아채다, 잡아뺏다, 움켜쥐다, 강탈하다 ((up, down, away, off, from))

2. (이 세상으로부터) 급히 빼앗아 가다, 자취를 없애다, 죽이다 ((away, from))

3. 뜻밖에 얻다, 운좋게 얻다; <승리 등을> 빼앗다

903d51b78b502fc1f5fbb098af538f6d

이상 마스트9가 소개하는 오늘의 이슈 영화 리뷰 입니다. 감사합니다.   -Master9-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