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드]베트남 전쟁(The Vietnam War, 2017), 실화, 군사 다큐멘터리, 잔인한 전쟁 역사, 이슈 드라마 추천 리뷰


1955111일부터 1975430일 사이에 베트남에서 벌어진 비극적인 전쟁을 10편의 에피소드로 만든 드라마이다. 실제 전투 상황을 사진과 역사적 해설의 나레이션으로 전개하여 드라마 보다 다큐멘트리에 가깝다. 그 당시의 남베트남, 북베트남 그리고 미국과 주변국에 대한 역사적 이해로 많은 이들에게 교훈을 주는 드라마이다

넷플릭스(NETFLIX)를 통해 10편의 에피소드로 방영된다. 다시금 넷플릭스에 감사드린다. 

드라마와는 다른 스토리이지만,

베트남전쟁에 한국군도 참전을 하였다. 2030세대도 한번은  들어본 월남전이 바로 베트남전쟁이다. 625전쟁의 참혹한 전투 경험을 가진 한국군도 전쟁으로 페허가된 남한의 재건과 625전쟁에서 대한민국의 자유민주주의 수호를 위해 목숨을 바쳐 싸워준 UN과 미국에 대한 감사에 대한 답례로 참전을 하였다. 이 당시 대한민국은 미국의 원조 없이는 재건이 어려운 상태였다. 대한민국 정부는 재건을 위하여 내수시장보다는 수출로 눈을 돌렸고, 이런 한국에게 미국은 무관세정책을 펴 한국 제품의 수입을 장려하였다. 대한민국이 만들어낸 한강의 기적엔 이러한 자유동맹국들의 지원이 이었기에 가능했었다.

미드 베트남전쟁은 단순히 전쟁 드라마라기 보다, 이 드라마를 통해 대한민국의 열혈청년들이 역사에 좀 더 관심을 가졌으면 하는 바램이다. 이 땅의 젊은이들이 명확한 역사의식과 아울러 자유민주주의와 자본주의에 대한 올바른 가치관을 가질때 비로소 대한민국이 발전하리라고 본다. 사회주의와 공산주의를 택한 국가들이 빠진 자기 모순에 의해 얼마나 많은 국민들이 생을 비참히 마감했고 또 겪었을지...한번쯤 생각해보라. 그들에게 인권이 존재할지, 자유가 존재할지, 과연 여러분은 대한민국이 변형된 사회주의, 즉 공산주의체제 하에 놓이게 된다면 단 하루만이라도 자유, 인권없이 살 수있을지 생각해보라 이 드라마를 보면서 북한과 공산주의의 침략에 맞서 자유 민주주의 수호를 위해 목숨바친 수많은 영웅들과 일면식도 없는 나라를 위해 목숨바쳐 도와준 UN군과 미국군에 다시한번 감사를 드린다.

베트남 전쟁: 베트남 전쟁은 제1차 인도차이나 전쟁이후 공산주의 사상의 북베트남과 남베트남으로 분단되었던 베트남에서 1955111일부터 1975430일까지 사이에 벌어진 전쟁이다. 이 전쟁은 분단된 남북 베트남 사이의 내전으로 시작하여 냉전시대에 자본주의 진영과 공산주의 진영이 대립한 대리 전쟁 양상을 띠었다. 미국 등 외국 군대가 개입하고 캄보디아, 라오스로 전선이 확대되어 국제전으로 치러졌다.

베트남 전쟁은 남베트남 민족해방전선('베트콩')의 게릴라전과 북베트남 정규군인 베트남 인민군의 정규전이 동시에 전개되었다. 전쟁의 끝은 1975430일에 북베트남이 무력 통일을 이뤄 1976년에 베트남 사회주의 공화국이 선포되었다.

 

1차 인도차이나 전쟁: 당시 베트남은 프랑스 식민지령으로 프랑스군과 호찌민이 결성한 베트남 공산당과의 전쟁이다.

 

모든 사람은 평등하게 태어났다. 사람들은 모두 생명, 자유, 행복을 추구할 천부의 권리를 조물주로부터 부여받았다.’

-베트남 독립 선언의 서문, 호찌민 - 194592-


호찌민: 베트남의 공산주의 혁명가이자 독립운동가 

드라마 중 나래이션:

미국의 베트남 개입은 비밀리에 시작됐습니다. 이는 30년 후 전 세계인이 지켜보는 가운데 실패로 끝났습니다.

 

자질 있는 사람들이 선의에서 시작한 것이었지만, 치명적인 오해와 미국의 힘에 대한 과신과 냉전으로 인한 오산에서

비롯했습니다전쟁은 장기전이 되었는데 그 이유는 양 당에서 배출한 5명의 미국 대통령이 오판했다는 걸 인정하는 것보다는 

전쟁을 계속하는 것이 쉬웠기 때문입니다.

 

전쟁이 끝나기 전에 58천명 이상의 미국인이 죽었고 남 베트남군도 최소 25만명이 전투에서 죽었습니다.

북 베트남군과 베트콩 게릴라는 백만이 넘게 죽었습니다남과 북을 합쳐 2백만의 민간인이 죽었을 것으로 추정되며

인근 라오스와 캄보디아에서도 수만 명이 죽었을 것으로 추정됩니다.

 

많은 베트남인에게 이것은 잔인한 내전이었고 다른 이들에게 이 전쟁은 한 세기에 걸친 독립투쟁의 절정이었습니다.

 

그곳에서 싸운 미국인에게도 고국에서 전쟁에 반대하며 싸운 미국인들에게도 밤 뉴스 시간에 이 전쟁을 얼핏 본 미국인들에게도

베트남전은 10년의 고통이었습니다.

 

사랑하거나 떠나라’ 남북전쟁 이후로 가장 분열된 시기였습니다.

 

베트남은 모든 것을 의심하게 만들었습니다.

'명예와 용기의 가치', '잔인함과 자비에 대한 평가', '미국 정부의 정직성' 그리고 '애국자가 된다는 건 무엇인가' 등

 

이 전쟁에서 살아남은 사람들은 그 기억을 결코 지울 수 없고 실제 어떤 일이 일어났는지 논쟁을 멈출 수 없습니다.

 

왜 이렇게까지 일이 잘못되었고 누구 책임인지 그럴 가치가 있었는지에 대한 논쟁 말입니다.


[미드] 베트남 전쟁(The Vietnam War, 2017)

장르: 다큐멘트리, 역사, 군사 다큐멘트리, 전쟁

감독: 켄 빈스, 린 노빅


이상 마스트9가 소개하는 오늘의 이슈 드라마 리뷰 입니다. 감사합니다.   -Maste9-


 


퍼스트맨(First Man, 2018), 실화인간의 달 착륙, 완벽한 영화, 적극 추천 영화 리뷰

 

인간의 무한하고 경이로운 도전을 담은 완벽한 영화!

정말 아름다운 영화다. 영화가 끝난 후에도 인간이 가진 잠재력에 놀라움을 금치 못한다.


1969720, '닐 암스트롱'과 '올드린'은 달에 발을 딛은 최초의 인류가 되었다. 그 우주선의 이름은 '아폴로11(Apollo 11)'!

영화 퍼스트맨’(First Man)은 달 착륙에 성공하기 까지의 스토리를 그린 영화이다. 인간의 달 착륙이라는 인류사적인 사건은 철저히 과학에 기초하여 일어났지만, 또한 무모하리만큼 놀라운 인간의 정신력을 극렬히 보여준다. 그건 차라리 경악에 가까워 보인다.


상세 스토리와 뜨거운 감동은 영화를 직접 보면서 느끼시고 지금 영화관으로 달려가시길...

대한민국의 열혈청년들이 꼭 보길 추천드리는 영화다. 적극 적극 추천하는 영화이다

우주선 명: 아폴로 11(Apollo 11)

발사일: 1969716

달 도착일: 1969720

아폴로 11호의 선장 닐 암스트롱’, 사령선 조종사 마이클 콜린스’, 달 착륙선 조종사 버즈 올드린


달 착륙 시 닐 암스트롱이 다음과 같은 유명한 말을 남겼다.


휴스턴, 이쪽 고요의 기지, 이글은 착륙했다

“Houston, Tranquility Base here. The Eagle has landed.”


한 인간에게는 작은 한걸음 이지만, 인류에게는 거대한 약진이다.”

“That’s one small for a man, one giant leap for mankind.”


그리고, 귀환 직전에 인터뷰에서 다음과 같이 말하였다.


이 비행이 실현된 것은, 먼저 역사에 있어 무수한 실적을 남긴 과학사의 위대한 선인들, 다음에 이것을 완수하고 싶다는 의지를 나타낸 미국 국민, 그리고 그것을 이행한 정부와 의회, 나아가 우주선, 새턴 로켓, 사령선 콜럼비아, 착륙선 이글, 선외 활동 장치, 달표면의 작은 우주선이라고도 말해야 할 우주복 등을 만들어낸 정부 기관, 기업 등 많은 사람들 덕분이다. 우리는, 이 우주선을 설계하고, 시험하고, 완성시키기 위해서 심혈을 기울인 모든 미국인에 진심으로 감사의 뜻을 바치고 싶다. 그리고 또 이 방송문을 듣는 모든 사람들에게, 신의 축복을. 이상, 아폴로 11호로부터” 


F. 케네디 연설: 

나는 이 나라가 1960년대가 지나기 전에 달에 인간을 착륙시킨 뒤 지구로 무사히 귀환시키는 목표를 달성해야 함을 믿었다.“

원작도서: First Man: The Life of Neil A. Armstrong

저자제임스 R. 한센

발행: 2005101


퍼스트맨(First Man, 2018)

장르: 드라마, SF

감독: 데이미언 셔젤

개봉: 2018.10.11. 독일, 2018.10.18. 한국

상영시간: 2시간22

출연: 라이언 고슬링(닐 암스트롱 역), 코리 스톨(버즈 올드린 역), 클레어 포이(자넷 쉬어런 역), 카일 챈들러(데케 슬레이튼 역), 파브로 슈라이버(짐 로벨 역), 코리 마이클 스미스(로저 B. 캐피 역), 제이슨 클라크(에드 화이트 역), 크리스토퍼 애봇(데이빗 스콧 역), 키어런 하인즈(로버트 R. 길러스 역), 세이 위검(거스 그리섬 역), 이선 엠브리(피트 콘라드 역), 브라이언 다시 제임스(조셉 A. 워커 역), 존 데이빗 왈렌(존 글렌 역), 올리비아 해밀턴(패트리샤 화이트 역), 크리스 스완버그(마릴린 세 역), 루크스 하스, 패트릭 푸짓, J.D 에버모어, 월리엄 그레고리 리...

First Man International Trailer #1 (2018) | Movieclips Trailers


이상 마스트9가 소개하는 오늘의 이슈 영화 리뷰입니다. -Master9-

 


빠삐용(Papillon, 2017), 자유를 향한 인간의 위대한 열정명작실화적극 추천 영화 리뷰


자유를 향한 인간의 위대한 열정을 그린 영화, 최고의 명작으로 극찬 받는 영화다.

극중 빠삐용역의 실제 인물인 앙리 샤리에르는 탈옥 후 자신의 이야기를 책으로 출판하였고, 그 실화를 기초로 영화가 제작되었다. 감상소감은 그야 말로 감동 그 자체 이다. 영화를 보고난 후 인간과 자기 자신에 대한 고찰을 하게끔 만드는 영화이다.

소개드릴 영화 빠삐용’(Papillon, 2017)은 리메이크작으로 원작은 시대의 명배우 스티브 맥퀸’(빠삐용 역)더스틴 호프먼’(드가 역) 주연으로, 1973년에 개봉되었고 헌국에서도 1974년에 상영되어 극찬을 받은 영화다. 리메이크작은 2017년 미국에서 개봉되었다. 리메이크작의 주연은 찰리 허냄‘(빠삐용 역), ‘라미 말렉‘(드가 역)이 맡았다. 원작 영화에 비해 리메이크 버전은 섬세한 감성과 연출이 다소 차이가 있지만 원작 영화 빠삐용의 탄탄한 스토리를 바탕으로 최신 화질로 재탄생되어 충분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필자가 본 영화 빠삐용’(Papillon)은 단순히 집념의, 다소 멋진 그런 감옥 탈출을 그린 영화가 아니다. 상세스토리와 그 감동은 직접 영화로 감상하시길...

 

자유를 노래하는 대한민국의 열혈청년에게 적극 추천하는 영화이다. 그리고 7080세대는 추억의 명작을 즐길 수 있는 시간이 되리라고 본다. 즐감하시고~  자유를 향한 위대한 열정을 함께 걸어가시길...

빠삐용(Papillon, 2017)

장르: 범죄, 드라마

개봉: 2017, 미국

감독: 마이클 노어

출연: 찰리 허냄(빠삐용 역), 라미 말렉(드가 역), 토미 플라나건, 마이클 소사, 니나 세니카, 칼리 넬레, 댄 케이드, 메이트 하우만...


PAPILLON | Official Trailer

원작영화 빠삐용(Papillon, 1973)

개봉: 1973 미국, 1974 한국, 1990, 2016 한국

상영시간: 2시간31

감독프랭클린 J. 샤프너

출연스티브 매퀸(빠삐용 역), 더스틴 호프먼(드가 역), 돌턴 트럼보빅터 조리라트나 아산돈 고든앤서니 저브로버트 드만빌 무미그레고리 시에라우드로우 파프리저지 쿨로리어스윌리암 스미더스빅 테이백발 에이버리밀스 왓슨존 퀘이드프레드 사도프돈 해머바바라 모리슨...

OST: 바람처럼 자유롭게(Free as the Wind)

자서전 빠삐용: 1969년에 발간되어 프랑스에서 150만부가 팔리며 베스트셀러가 되었다.


"Hey, you Bastards, I'm still here!!" 이놈들아! 나 살아있다.

Papillon (1973) Official Trailer - Dustin Hoffman, Steve McQueen Movie HD

- 원작 삐삐용(Papillon, 1973) OST 바람처럼 자유롭게(Free as the Wind) 가사-


지난 날은 강물처럼 흘러 옛 꿈이 되고 말았습니다.

내 마음 자락에 아직도 남아 있는

넓은 들판과 하얀 조약돌이 깔려 있던 시냇가,

어린 시절의 추억으로 가득 찬 그곳,

하늘을 날고 있는 나비들의 날개 짓을 보고

나는 내가 보고 싶었던 모든 것을 보았습니다.

내 마음을 향해 노래 부르는듯한 나비들의 소리가 들립니다.

이봐요, 이봐요, 나를 좀 바라보세요.

바람처럼 자유롭게, 저 바람처럼 자유롭게, 당신은 그렇게 되어야 해요.

바람처럼 자유롭게, 저 바람처럼 자유롭게, 당신은 그렇게 되어야 해요.

사랑은 내 인생의 꿈이었어요.

사랑이 내가 알고 있는 최고의 것이었지요.

이제 그 사랑의 노래를 부르노라니 속절없이 눈물만 흐르는 군요.

노래하는 나비와도 같았던 내 유년의 한 시절로 다시는 되돌릴 수 없겠지요.

하지만 내 마음속엔 아직도 속삭이는 한 소리가 있어요.

바라보세요. 그러면 볼 수 있을 거에요.

바람처럼 자유롭게, 저 바람처럼 자유롭게, 당신은 그렇게 되어야 해요.

바람처럼 자유롭게, 저 바람처럼 자유롭게, 당신은 그렇게 되어야 해요.

내가 겪었던 온갖 고난, 인생의 모진 경험과 또한 즐거웠던 모든 일들,

되돌아보니 그다지 큰 후회는 없습니다.

만약 우리, 삶은 사랑한다면 나비처럼 날 수 있는 기회가 있을거에요

그러나 그대, 주저앉아 버린다면

나비의 퍼득임처럼 허무한 몸부림이 되고 말겠지요

하지만 내 마음속엔 아직도 속삭이는 한 소리가 있어요

바라보세요. 그러면 볼 수 있을 거에요.

바람처럼 자유롭게, 저 바람처럼 자유롭게, 당신은 그렇게 되어야 해요.

바람처럼 자유롭게, 저 바람처럼 자유롭게, 당신은 그렇게 되어야 해.


Papillon:  (프랑스어 사전) 나비,나방 / 파피용, 빠삐용


이상 마스트9가 소개하는 오늘의 이슈 영화 리뷰입니다. -Master9-

+ Recent posts